[공덕역/마포역] 일일향(日日香) 마포점 - 최고의 탕수육 NEW!


말로만 듣던 잘 나가는 중식당 '일일향'에 이제야 다녀 왔습니다.

강남 중식계를 접수(?)하고 공덕(마포점)에도 지점을 하나 냈다고...

근데 무척 더운 날이어서 그런지 외관과 내부를 못 찍었네요. -,.-



평일 저녁 시간이었는데 주변 직장인들로 거의 만석입니다.


기본 찬


예전에 장난 삼아 말씀드렸죠. 짜샤이가 나오면 중식당, 안 나오면 중국집.


메뉴판은 별도로 제일 아래 올렸습니다.


일일향 대표 메뉴라는 탕수육 (28,000원)


일단은 가격이 먼저 눈에 들어오네요.

제가 먹어 본 탕수육은 중에는 팔선 다음으로 비싼 가격.
탕수육이 국민 중식이라는 이미지 때문인지 2만원 넘는 곳이 드물고,
그 비싸다는 거제 '천화원'도 小자는  2만 5천원입니다.
 

대략 스무 조각 정도 되는데, 대신 고기가 두툼하여 생각보다 양이 많네요.
결국 아깝게도 좀 남겼습니다. ㅠㅠ


지나치게 쫄깃/폭신하지 않고 적당히 씹히는 튀김옷과 고기 상태가 최상입니다.
저는 아닙니다만, 혹시 고기가 너무 두꺼워 아쉽다는 분들이 계시려나요?


말갛고 시큼하지 않은 소스 역시 딱 제 취향이구요.





싸움나지 않게 반만 부어서...


중식하면 왠지 지방에 허름한 화상에서 먹어야 맛있을 거 같은 느낌적 느낌, 필링틱 필링?

하지만 그런 선입견과 달리 이렇게 번듯한 중식당에서 역대 최고의 탕수육을 만났네요.



생맥주 (5,000원)





안주로 땅콩을 내주네요.



삼선간짜장(8,000원)은 반씩 나눠서 달라고 요청했는데, 이것도 양이 많네요.




면은 많은데 소스가 부족하여 추가로 요청.



별다른 특징 없는 무난한 짜장면입니다.


개인적으로 근래 맛있게 먹은 짜장면은... 용산에 '용궁'인데 포스팅을 안 했네요. 일부러. ㅎㅎ


탕수육 가격이 제법 나가지만 양이 많고 꼭 경험해볼 만한 맛입니다.

다른 요리들은 타 중식당과 가격 차이가 거의 없으니 모임 장소로도 괜찮을 것 같네요.



마포구 도화동 179-2, 02-702-2733



메뉴판






















덧글

  • ㅅㅈㄴ 2017/08/11 18:59 # 삭제 답글

    강남쪽 지점들 (압구정, 강남, 언주역 등등)에서도 비슷한 맛을 느낄 수 있으려나요? 평범한 요리는 잘 안시키는지라 일일향에서 탕수육은 안먹어봤는데, 담에 방문하면 주문해 봐야겠네요 ㅎㅎ
  • 곰님 2017/08/14 09:01 # 삭제

    님 저번에 탕수육 드셨어요..................
  • 평범 2017/08/11 20:26 # 삭제 답글

    여럿이 둘러앉아 여러 메뉴 먹어보면 좋겠네요
  • Sode 2017/08/12 09:08 # 삭제 답글

    요즘에 화상이나 중식당 포스팅이 뜸해서 섭섭했었는데.
    반갑네요~!!
  • 경성기담 2017/08/18 08:42 # 삭제 답글

    다음주에 가봐야겠어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1214559
24026
164489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