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하동] 혜성식당 - 은어회, 은어구이, 참게탕 경상권


사천에서 아침 식사를 하고, 서울로 바로 올라오기에는 아쉬움이 남아 하동으로 향합니다.

올 여름에도 몇 안 되는 제철 생선(민어, 갯장어, 농어) 대부분을 서울에서 맛 봤는데,
역시 여름이 제철인 은어는 제가 알기로 서울에서 먹을 수 있는 곳이 없습니다.
(가끔 열리는 호텔의 프로모션을 제외하고... 아, 이것도 먹을 수 없는 곳임은 동일)
요즘 어지간한 생선은 서울에서 먹을 수 있는데 왜 아직 은어가 없는지는 조금 의문입니다. 양식을 하지 않는 것도 아닌데...

아무튼 은어하면 예부터 섬진강을 끼고 있는 하동이 제일 유명하고, 근처의 곡성, 구례도 알아줍니다.
경북 영덕, 울진에도 있고... 특히, 울진의 왕피천은 윤대녕의 소설 '은어낚시통신'에도 언급이 되죠.
물론 요즘은 양식이 대부분입니다. 참게도 마찬가지이고... (참게는 봄이 제철)

작년 여름 [구례] 섬지가든에서 먹은 은어회, 튀김 http://hsong.egloos.com/2467791

이번에는 화개장터 근처의 혜성식당으로 갑니다.
근처에 비슷한 메뉴를 파는 식당이 많은데, 그 중 혜성식당이 꽤나 유명하다고 하는군요.
숙박업도 겸하고 있고, 겉치장이 화려하여 큰 기대는 안했습니다.

식당 입구의 수족관
수족관 1층은 메기, 쏘가리 등이고 2층은 모두 은어인데, 한 눈에 봐도 왼편은 은어밀도가 낮고, 오른편은 상당히 높죠.

왼편이 자연산이랍니다.
사실 전문가가 아닌 이상 자연산과 양식 생선을 눈으로 구별하는 것도 쉽지는 않은데,
은어는 누가 봐도 구별할 수 있을 정도로 차이가 나더군요. 
자연산은 양식에 비해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고, 매끈하게 빠졌습니다. 색도 밝고... 말그대로 누가 봐도 딱 자연산처럼 생겼습니다. 

낚시로 한 마리씩 잡는다고 합니다.
왠지 눈이 정화되는 느낌? ㅎㅎ

오른 편은 양식
크기가 크고 색이 어둡습니다.
밀도가 높으니 수족관에 머물고 있는 동안에도 자연산에 비해 스트레스를 더 많이 받겠죠.
식당에 들어 가기 전에 봤다면 비싸더라도 자연산을 맛 보는 건데, 나올 때 직원분이 말해줘서야 알았다는...
일부러 자연산을 주문하지 않는 이상 양식이 기본으로 나오고, 값을 더 내면 자연산으로도 가능하답니다.
구이류는 맛에 있어 큰 차이를 알기 어렵고, 회의 경우에는 좀 차이가 있다고 하더군요.
가격은 합당하다고 생각되는 수준이었고...

밖에서 본 것처럼 내부가 꽤 넓습니다.

오래 전부터 이곳 저곳에 많이 알려졌습니다.

메뉴판
다른 식당과의 또 다른 차별점이라면, 메뉴가 다양하면서도 대, 중, 소로 나눠져 있다는 점입니다.
근처 다른 식당들은 주로 대, 중만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처럼 소수 인원이 방문하였지만 다양한 메뉴를 골고루 맛 보고 싶을 때 상당한 장점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10명이 중국집가서 10명 모두 짜장면으로 통일하는 분들에게는 별 의미가 없겠지만...

참고로 빙어는 왠지(?) 은어와 비슷한 느낌의 물고기로 생각되는 경우가 많은데,
차갑기만 하면 더러운 물에서도 사는 것이 빙어입니다. 깨끗한 물고기의 이미지와 전혀 거리가 멀죠.
 지금도 그러는지 모르겠지만 예전에 강원도의 빙어 축제에 공급된 빙어들이,
서해안의 오염된 간월호에서 공급된 적이 있어 문제가 되었습니다. 조심하시길...
(여기의 빙어가 그렇다는 얘기는 아니라, 그런 이유로 개인적으로 먹지 않는다는 말씀입니다.)


이런 게 눈에 보여서... 

바로 주문
먹을 만하여, 낮이었지만 혼자 여러 잔 비웠습니다.

일행이 총 4명이었는데, 은어회 小, 은어구이 小, 참게탕 小 주문하였습니다.
의외로 쏠쏠히 먹히던 반찬
특히 저 된장에 박아둔 고추가 상당히 맛있었습니다.

매실인데, 용도는 잠시 후에...

은어회 小 (20,000원)
크기가 작은 생선이니 세꼬시로 썰어 내옵니다.
광어나 다른 생선이라면 몰라도 은어회는 배 채우기에 적당한 생선은 아닙니다.
1급수에서만 살고, 이름이 주는 뉘앙스, 여러 문헌에서 오이향, 수박향을 언급하는 바람에 일종의 환상(?)을 갖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그렇게 대단한 맛은 아니라는 게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여름철 별미로 몇 점 먹으면 족하죠.
그런 의미에서 다른 음식과 곁들인다면 小자로 4명은 물론 6명이 먹어도 부족함이 없습니다.
양식이어서 그런지 박한이 선수한테 배운대로 향을 열심히 맡아 봐도 오이향은 잘 모르겠습니다.
다음부터는 생오이를 싸 가지고 다녀야겠다는...

초장을 찍어서 먹고,

앞서 나온 매실 짱아찌를 깻잎에 싸서 함께 먹기도 합니다.

새콤한 매실짱아찌와 궁합이 좋더군요.

은어구이 小 (20,000원)
6마리가 나옵니다.
은어는 역시 회보다는 튀김이나 구이가 낫습니다. 특히, 여름철 맥주 안주로 최고죠.
별다른 양념없이 굵은 소금만 살살 뿌려서 구웠을 뿐인데, 고소한 맛이 좋습니다.

참게탕 小 (30,000원)
4명이 식사로 하기에 부족함이 없는 양입니다.
사실 참게가 살이 많지 않다보니, 살보다는 국물맛으로 먹는 메뉴죠. 
구수하고, 투박하게 끓여 냈는데 이 또한 별미네요.
식당 입구에서 풍기는 전형적인 대형/관광객용 식당 느낌에 살짝 걱정이 되었는데,
나올 때는 일행들 모두 흡족한 표정을 지으며 나올 수 있었습니다.


찾아가는 길

경남 하동군 화개면 탑리, 쌍계사 올라가는 방향

핑백

  • 녹두장군의 식도락 : [곡성] 용궁산장 - 은어회, 참게탕 2015-08-25 12:27:50 #

    ... [구례] 섬지가든 - 은어회, 튀김 http://hsong.egloos.com/24677912010년 여름 [하동] 혜성식당 - 은어회,구이,참게탕 http://hsong.egloos.com/29978382012년 봄 [하동] 혜성식당 - 참게장, 참게탕 http://hsong.egloos.com/33404882014년 [하동] 혜성식당 - 은어돌솥밥 참 ... more

  • 녹두장군의 식도락 : [남해] 화랑갈비 - 돼지갈비 2016-09-04 23:44:26 #

    ... ...)화개 올 때마다 들렀던 '혜성식당'에 가면 모두 맛볼 수 있습니다. (은어구이, 참게탕 추천)[하동] 혜성식당 - 은어회, 은어구이, 참게탕 http://hsong.egloos.com/2997838[하동] 혜성식당 - 참게장, 참게탕 http://hsong.egloos.com/3340488[하동] 혜성식당 - 은어돌솥밥, 재첩국, 참게탕 ... more

  • 녹두장군의 식도락 : [하동/화개장터] 목포집 - 은어, 빙어 튀김 2017-07-17 18:35:07 #

    ... 소개한 '혜성식당'을 추천합니다. 2014년 은어돌솥밥, 참게탕 http://hsong.egloos.com/34820792010년 은어회/구이/참게탕 http://hsong.egloos.com/2997838 2012년 참게장/참게탕 http://hsong.egloos.com/3340488 내부를 보니 단체 관광객 받아서 한 방에 목돈 버는 스타일? ... more

덧글

  • The Lawliet 2010/08/10 00:40 # 답글

    아 구이는 정말 맥주랑 먹어보고 싶네요.
  • ... 2010/08/10 01:21 # 삭제 답글

    은어는 무조건 익혀서 드세요...
    장흡충의 일종인 요코가와 흡충의 metacercaria가 바글바글...
    한번 현미경으로 보고나면 평생 못잊을 기억이 되죠...;;;;
    경남쪽은 특히나 감염율이 높은 지역으로 알고 있습니다.
    자연산의 경우 거의 십중팔구 감염되어있을겁니다...
    자연산이 아니라 양식을 드신게 다행이네요 ㅜ
    혹시 모르니 나중에 stool 검사 한번 받아보시길 추천합니다....
  • 낯선이름 2010/08/10 06:55 #

    ..그렇군요..민물고기는 역시 기생충에서 안전하지 못하군요..
  • 동사서독 2010/08/10 02:10 # 답글

    박한이 선수한테 배운대로 향을 열심히 맡아 봐도 ..... 이 부분의 표현에 놀라고 갑니다.
  • 싸이버스터 2010/08/10 14:38 # 답글

    박한이라는 이름이 녹두장군님 블로그에서 나올줄은 생각도 못했음;

    PS: 은어구이 맛있어보이네요 ㅠㅜ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404245
20171
16818503